Midnight Prayer


Midnight Prayer (Today’s World Version)
January 1, 2005
The 38th True God’s Day
Cheongpyeong Heaven and Earth International Training Center

Beloved Heavenly Father, we have passed the fourth year of Cheon Il Guk, and have entered the fifth year of Cheon Il Guk. I know how difficult, arduous and full of pain and tears Your path has been in seeking out the holy ground of Chung Pyung in Korea as the history of restoration through indemnity moves toward its final destination.

As all this has passed, I proclaim the era of the cosmic peace kingdom centering on the Interreligious and International Federation for World Peace. We deeply engrave in our hearts a new beginning that enables us to attend God as the parent on this earth, and True Parents as the parents on this earth, and unite the internal parents with the external parents; and we engrave the numerous hopes from the course of history that You had for the purpose of stepping on and going beyond this platform.

This child knows well of Your lonely life course as You, the Father, pioneered through the environment and longed for the garden of love based on the ideal of re-creation.

We are overwhelmed with awe knowing how You went through this difficult path of history of tribulations that created the cosmos. This was to initiate another beginning for You-the incorporeal subject and the owner-to let me, this unworthy child, attain a form in the land of Korea, from Your invisible position in our relationship, an invisible position of not having form. In the midst of this, no one knew about these destined connections, the conditions for interaction, behind thousands of years of history.

Although there were many peoples, many nations and many families on this earth, and many men and women have existed, this child knows well of Your bitter anguish of not having even one person as Your partner who can relate with the deep heart of a son or daughter showing respect and affection for You, and who can relate with that lofty and precious heart in the deepest part of Your heart. Your son did not know of Your sorrowful heart in which You had to seek a man and woman. Nobody on this earth knew of the heavenly aspects of Your heart from this endless path of bitter pain, and this path of bitter anguish from the infinite history and eternity in which You sought Your son in order to go beyond this confusing line of limitation that only You knew of and which even Satan was ignorant of. Behind the history of the land of Korea that has lasted beyond 5,000 or even 7,000 years, this child knows well the path of tribulations that You walked until You found the path that enabled You to take rest in this land of Korea while You went about throughout the continent in the central field of heaven and earth.

The child that stands before You today may look shabby in appearance but knows all too well the path of sorrow of the defeated who lost their kingship as they lived in the shadow of the history of bitter anguish. I know too well how great Your bitter anguish was in being unable to pass on Your kingship to Your child, and in losing the kingship itself.

You looked upon the vast population of mankind, countless nations and individuals and families. All these should have become a lamp that blossoms like the flower of Your hope of love. That nation and world should have shone like the sun and moon and become a subject partner with driving power, which can move all life forms of the creation. Yet, losing these things, You were alone, imprisoned amidst the shadow of a dark heart as You searched for Your son. You crossed long distances alone, longing for the son whom You will find in the last days that lay in the distance. That history of yearning has lasted not one or two days but continued for tens of thousands of years, and beyond. As You raised the realm of religion encapsulated in four thousand years and, on Your path, groping to find the way and surmounting this hill, You had to pioneer along all the difficult paths in front of Satan. People on earth pioneered as they hovered between life and death, a situation no man on earth would want. Going beyond one side of the boundary of freedom, You found Your own image, and going beyond the shameful sight that stood before the original creation, Your heart yearned for a son that could become the single light for the future, and moonlight, while You looked back to the history You went through to become the Lord of humankind.

Now as we see off the fourth year of Cheon Il Guk and receive the fifth year of Cheon Il Guk, our mind and body cannot relate to You separately. After achieving the coronation ceremony of the kingship of the peace kingdom centering on the Interreligious and International Federation for World Peace on this earth, we must unite the realms of the lineages of the Mongolian people by going beyond the sphere of the Mongolian race. Without doing so, heaven would be silenced by the dark shadow of those defeated by their bonds to the satanic lineage that began with the murder in Adam’s family. As we welcome the new, bright and clear morning light, together with the owner of heaven and earth and with a heart of love of a patriot on behalf of the ancestors of mankind from millions and billions of generations, this child once again must ask for forgiveness at this time before Your heart that has longed for the liberated realm of Your Sabbath where heaven and earth-from the mineral world to the human world, and all the creation belonging to the pair system-can be harmonized in unity, to suffer, rejoice, and live together.

Standing before the Father who raised this child in a position responsible for heaven and earth, I can never forget the past ages where I struggled to take on the burden of Your cross that grew heavier. This memory is stronger than that of the struggles on the path of indescribable hardships, and of each moment where heavy burdens of bearing the failures of the responsibilities of religion and the nations on this earth were added. Passing through the ages of adolescence and youth, I cannot forget the course of training You gave me to make me understand Your sadness as You had to go to and fro numerous times in order to expand the local roads, highways and freeways of the nation and world that enabled me to go directly to the world of heart from a position of ignorance located at the bottom of hell, day and night amidst the darkness of a thousand years. This was in order to fulfill my duty as a child that should attend the Father who has form and who sits on the throne, with the realm of Your words and the gates of the palace of Your heavenly nation inside America.

The entire history of resentment and lamentation…Due to holding the coronation ceremony for the king of peace of the victorious heavenly nation on December 13 in the fourth year of Cheon Il Guk through the Interreligious and International Federation for World Peace, a declaration should have been declared today on this earth. But it is delayed until February 14, to True Parents’ birthday. During this time, let all the things that were liberated and indemnified during the fourth year of Cheon Il Guk become a seed and sprout that harbors a clean and flawless life force that solely focuses on Your desire. Let it grow to have form, become a tree and bear fruit that can bring joy to the master in the garden, blooming with flowers and abundant with fragrance. I know the world of Your heart that longs to pluck this fruit and prepare a feast again for Your sons and daughters.

Father, at this time I am aware that Your deep heart that I know has a background more deep, high and broad in extent. I now understand that it is impious to try to understand that world and that it is a sin to know this world. Thus, I could not stand in a position of running to You in silence, grasping You, embracing Your body and calling Your name! Reaching that position, I cannot forget the days of Your cooperation when I suffered on the path of perseverance, patience, hardship and a situation of life and death stemming from persecution, until that day of dispersing the deep shadow in Your heart.

I cannot forget the joy of that day of the Coronation Ceremony of the Kingship of God on January 13 in the first year of Cheon Il Guk, which took place prior to the fourth year of Cheon Il Guk. This child, who failed to gain the nation for that day and raise it before heaven, came to this land, the fatherland, and knows how great is the responsibility I was called to take on and which needs to be fulfilled within the next four years with these young and immature children. I stand in a position where, even though I might not be able to believe in them, I cannot help doing so. They could not become such sons and daughters who can stand with both hands raised before the Father and pledge to take responsibility in completing and fulfilling their given responsibility during the next four years. This child establishes a foundation, and these children must raise a nation, attend the parents, reveal the great way of the heavenly principles [natural laws], so that the sun and moon unite, and heaven and earth come together in the bright heaven and earth.

My heart is wrenched as I experience how vexing and bitter a history of ordeals it has been due to the failure to attain a position of an ideal couple in love that can carry on true love, true life, and true lineage in a deep position centered on the origin of the family that is the nest of love. Experiencing these things, I know how heart-wrenching it was for Heaven. As we pass out of the fourth year of Cheon Il Guk, the nations and religions on this earth have come to their current situation by setting up the foundation for conditions that barely meet the standard of Your heart.

Since we were born through an inevitable special connection with heaven, we must make the impossible possible, things without hope into things with hope, and resurrect the child that was originally in the position of death. In such an indivisible position that must be armed with Your omnipotent authority, You came to us as we sorrowfully struggled and proved that You existed. Unable to command in a loud voice, You whispered to us the command to have absolute faith, absolute love, and absolute obedience, concerned that we may bring shame upon You before Satan. You sought the number five at the risk of the number four that enables You to liberate the bright heaven and earth for the purpose of bringing the ancestors of mankind who were disobedient to You throughout history to this place.

Going beyond 4,000 years in the age representing the Old Testament Age and in which Your sons and daughters could receive the Messiah, which was Your desire in sending the Messiah to this earth, Jesus could not usher in the age of the fifth millennium. Coming upon this earth, he left behind the task of putting heaven and earth in order and Christianity had to shed blood for 2,000 years. I know very well that, crying and suffering, You pushed the heart of this son again and again for him to go this way as You endured the sorrowful sight of him being compelled to stand aside from Your path of righteousness along with the individual sacrifices and tears of defeat shed by the family, tribal and national levels.

There has never been a son of filial piety on this earth who could fulfill the path of loyalty and filial piety. There has never been a patriot or a family of divine sons and daughters. These things that even You could not do, I had to fulfill. I had to follow this path, with this responsibility, into the sea of tears from indescribable suffering, all the while regarding it to be a wading pool where I would swim everyday. I had to walk these paths forgetting my struggles and strove on to this point while gazing only at Your targeted desires and the sunlight You revealed.

Now at this moment as we surmount a hill, in this fifth year, we have to call for all the spirit people who had the misfortune of going to the spirit world, based on the foundations of the blessed families on this earth whom they can have pride in as their direct lineage. They should have been the families of sons of filial piety, families of patriots, families of saints, and divine sons and daughters who should have called all the ancestors in the spirit world, even God, to this earth and attended them. Yet they stand in a position unable to do so, despite the education I have given them throughout my life.

With this old body yet young at heart I still stand before the course of fulfilling my given responsibility in opening the new gates to the heavenly world along with the task of arranging all things in the earthly world even at the moment I collapse, in order to reproduce what they should have done. Thus, I sent my sons and daughters of four age groups to the spirit world, and with the responsibility of the parent on earth, I shoulder the responsibility of the parent before these children and carry the realm of relationships in the heavenly world in order to liberate even those groaning in the abyss of hell. Gazing upon the rising sunlight of the fourth year of Cheon Il Guk, I cannot forget the facts that I alone know as I stand in this difficult position where I feel inadequate despite the pain of this body.

Even as I passed through this position I know that Your heart for the nation was tens, hundreds and even thousands of times greater. Unable to comfort Your heart, even as my mind floundered when You needed me, even when You resisted to rest when You could have, and how You endured alone, braving the wind and frost at the front in pioneering the way to help this unworthy child, before You I truly pray with all my heart and body that my wife who stands before me can unite with You. I know very well that the very being that brought about the seemingly impossible conflict within Your mind and within Your body, was the same being who stained the name of True Parents. Therefore, let our two bodies be transformed into one, let us become the bright parents of the new morning that rises explosively before Your deep heart, as the sun and moon that shine beyond the darkness to bring the tide of the bright heaven and earth from this year.

I proclaim the tremendously important levels of responsibility so that all the good and bad things in the spirit world can come to this earth and bear fruit as good things. Let us make a new determination to offer this before You. Let the people gathered here today attain one heart, one body and one core with the True Parents’ heart. On the foundation of the liberated freedom, the tranquil place of rest, let the Parents of Heaven, Earth and Humankind be attended by from one to millions of families. Let these become families of sons of filial piety, families of patriots that go beyond the nation, families of the saints that go beyond the world, and families of divine sons and daughters that go beyond the cosmos.

During this four-year period, bless us so that, with all our hearts, we can leap beyond this meridian that is inclined towards the world that can freely guide and digest all things, and bring liberty and liberation to the realm of the Sabbath centered on Ahn Shi Il, which heaven can embrace according to the path of loyalty and filial piety. And in the ninth year of Cheon Il Guk after the year 2008, please become the owner, parent and teacher for eternity who can restore the boundaries between the heavenly world and the earthly world so that You may freely commute to heaven from the earthly world along with those who came to the earthly world, and reign over these worlds while firmly grasping the throne of the world of the original palace of the free, liberated heaven and earth.

We pray that You will enjoy Your reign of peace for all eternity. In laying the foundation, let me invest my sincerity without fear for those days to come. Please have pity on the heart of this child who can only depend on Your cooperation until the time I can embrace the passing moon and sun and go beyond the ideal of the Shinmi year. I pray that You will be with me and guide me as I walk this path.

Father please bestow Your love on Mother standing here, who goes by the name of Hak Ja Han. She has truly gone through many hardships to this day. I know too well how great the intensity of Mother’s fate is in preparing her standard as a filial daughter before You, and the preparations for attendance in [True Parents’] family on earth. Still I have an obligation that prevents me from giving guidance to her. Hence, let me be able to help Mother in going beyond her 5 percent responsibility during the four years that remain. With my heart of gratitude before Heaven, and with Mother offering her thanks to Heaven, let this become like two incense fires, like two candles burning in the darkness, and protect us and guide us so that we can perfect the way of the True Parents.

On the first day, as we designate the motto for this year, please unite the body of our couple which must go forth with hope and joy on this path even though our two bodies may be ripped apart and damaged as we go between the internal world of heaven and the external world of heaven. Bless us and guide us so that we may reach the position of Your victory without collapsing on the way.

On behalf of two people, this I sincerely, sincerely, report and proclaim in the name of the True Parents.

Amen.

Korean Transcript:

2005년 원단기도

아래 내용은 2005년 신년을 맞아 천주청평수련원에서 거행된 천일국 5년 0시집회에서 참부모님께서 축도하신 원단기도 전문입니다.[출처- 세계선교본부] 사랑하는 아버님, 천일국 4년을 바로 보내고 새로이 천일국 5년을 맞이했습니다. 당신의 수고로운 탕감복귀의 역사가 최종 종착점을 향하여 한국 땅 이 청평성지의 자리까지 찾아오시는 길이 얼마나 어렵고 험난하고 고통과 눈물의 역사였던 것을, 이제 다 지내고, 초종교초국가연합을 중심삼은 천주평화왕국시대를 선포함으로 말미암아 이제 이 땅 위에는 하나님을 부모로 모시고 땅에서는 참부모를 부모로 모시어 내적부모 외적부모를 일체화 시킬 수 있는 하나의 새로운 기원을 당신이 그 자리에서 밟고 넘어서기 위한 역사노정의 숱한 소망의 심정을 마음 깊이 묶고, 환경을 개척하여 재창조이상적 사랑의 동산을 그려오시던 아버지의 고독하신 생애를 이 자식은 잘 알고 있습니다. 이제 보잘것없는 이 자식을 한국 땅에 수 천년 역사의 배후의 인연을, 상대적 조건을 누구도 모르는 가운데 무형의 주체이신, 주인되신 아버지가 무형의 상대적인, 형태를 갖출 수 없는 무형의 자리로부터 형체를 갖출 수 있게끔 재차 출발하기 위해서는 천주를 창조하던 수난의 역사의 어려운 길을 걸어오신 아버지! 황공하옵니다. 이 땅 위에 많은 민족이 있고 많은 국가가 있지만, 많은 가정들이 있었지만, 많은 남자와 여자가 있었지만, 당신의 마음 깊은 가운데 있는 추모하고 사모하는 아들 딸의 깊은 심정을, 높고 귀하신 심정을 대할 수 있는 상대의 한 사람이 없던 것이 한이었음을 이 자식은 잘 알고 있습니다. 남자를 찾아 가지고 여자를 찾아야 할 당신의 애달픈 심정을 아들도 모르고 사탄도 그의 한계선을 넘어서 알지 못하는 당신만이 아시는 혼미한 그 한계선을 넘기 위해서 아들을 찾아 억천만세, 무한한 역사의 한의 길을, 끝없는 한의 길을, 언제나 같은 심정을 품고 오시는 아버님의 천적인 양상을 이 땅 위의 그 누구도 모르는 이 천지 가운데서 한국 땅을 5천년 7천년 역사를 넘는 역사의 배후에 있어서 중원천지 대륙을 넘나들면서 한국 땅에 안식할 수 있는 길을 찾아 오실 때까지 시련의 길을 걸어 오신 것을 이 자식은 잘 알고 있습니다. 오늘 이 자리에 선 이 자식의 모습은 초라하고 지금까지 한의 역사의 그늘에 살아온 왕권을 잃어 버린 패자의 서러움의 길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습니다. 왕권을 자식에게 이어주지 못하시고 왕권 자체를 잃어버리신 아버지의 심정이 얼마나 한 많으신지를 알고 있습니다. 수 많은 인류가, 수 많은 나라와 개인 가정들을 바라보며 그 모든 당신의 사랑의 하나의 소원의 꽃으로 피어난 등불이 되어야 되고, 그 나라와 세계는 태양과 달과 같이 비추어 가지고 만유의 생명 자체를 움직여 나갈 수 있는 동력적인 주체가 되어야 할 것을 잃어버리신 아버지께서 어두운 마음의 그늘가운데 홀로 안자 영어의 신세로서 아들을 찾아서 천리 원정길에 고독단신으로서 바라보는 먼 끝날에 찾아져야 할 아들의 모습을 그리면서, 그 그리는 역사가 하루 이틀이 아니라 수 만년을 넘어서서 4천 년이라는 종교권을 세워 그 고개를 더듬어 넘어오는 길에는 사탄이 가는 길 앞에 모든 어려운 길을 개척해야 될 것이고, 땅 위의 인간들은 누구도 원치 않는 생사지경을 해매이면서 개척하여, 한 편의 자유의 경계선을 넘어서 자기 모습을 찾아 창조본연의 만물만상 앞에서 부끄러운 모습을 넘어서 내가 너희들의 주인이기 위한 그러던 역사 사실을 회상하면서 한 점의 미래의 등불이 되고 달빛이 될 수 있는 아들이 되길 소망하셨던 그 마음을…. 이제 천일국 4년을 보내고 천일국 5년을 맞는 이 시간에 있어서 한 몸이요 한 마음으로 따로 아버지를 대할 수 없습니다. 이제 이 땅 위에는 초종교초국가연합을 중심하고 평화의 왕국으로 왕권대관식을 성사시킨 위에 몽고반점동족권을 넘어 몽고반점동족 혈족권으로서 이것을 일체화시키지 않고서는 아담가정에서 살육전이 벌어진 사탄의 혈연된 인연의 패망적인 그들 앞에 천국은 어두운 그늘로서 재워버리고 말 것입니다. 새 아침 광명한 선명한 햇빛을 맞아 천지의 주인과 더불어 충신의 사랑의 마음을 갖고 쌍쌍제도의 모든 만물을 다시, 지극히 광물세계로부터 인간세계까지, 하늘 땅의 일체권이 화할 수 있는 동고 동락 동생, 해방적 안식권을 그리던 아버지 마음앞에, 천세 만세 인류의 조상들을 대신하여 이 시간 다시 이 자식은 용서를 빌지 않을 수 없사옵니다. 천지를 책임지는 자리에 이 자식을 세우는 아버지 앞에, 그간 말할 수 없는 수난길의 허덕임도 이 땅 위에 종교, 나라가 책임 못한 것을 짊어지고 무거운 짐에 무거운 짐을 가하는 그 순간보다 이 자식은 당신의 십자가의 짐이 무거워 지는 것을 몸부림치던 옛날의 시대를 잊을 수 없사옵니다. 소년 청년 시대를 거치면서 당신의 말씀세계와 당신의 미국 내 하늘나라의 궁전의 문을 전부 보좌의 앉으신 형체의 모습을 갖추신 아버지의 모셔야 할 자식의 도리를 다하기 위하여 밤이나 낮이나 천년의 어두움 가운데 지옥밑창에서부터 알지 못하는 자리에서부터 심정의 세계로 직행 할 수 있는 지방도로와, 지방국도와 나라와 국가 세계의 고속도로로 확대하기 위해서는 몇 번 몇 천번 왕래하던 당신의 슬픈 심정을 이해시키시는 훈련의 과정도 잊을 수 없습니다. 모든 원한의 역사, 탄식의 한의 역사를 천일국 4년 12월 13일을 중심삼고 초종교초국가연합을 통하여 승리의 하늘 나라의 평화의 왕 즉위식과 대관식을 갖춤으로 말미암아 이 땅 위 들어와서 오늘을 중심삼고 선포하려던 것을 부모님의 생일인 2월 14일로 연장함으로 말미암아 이 기간을 통하여 다시 천일국 4년까지 탕감해원 정리된 모든 것이 흠이 없어 깨끗한 당신의 소원의 일념만이 생명력을 지닌 하나의 씨가 되고 하나의 싹이 되어 하나의 모습으로 자라서 그 모습에 그 나무가 커서 향기와 더불어 꽃피우는 동산에 주인이 기뻐할 수 있는 열매를 갖추어 가지고, 그 열매를 따서 아들과 딸이 다시 잔치해주고 싶어하는 심정의 세계를 이 자식은 잘 알고 있사옵니다. 아버지, 이 시간 당신의 깊으신 심정을 이 자식이 아는 이상의 깊고 높고 넓은 배후가 있는 것을 알지만, 그 세계를 알려고 하는 것이 불효인 것을 알았고, 아는 것이 죄인 것을 알았기 때문에 묵묵히 한 자리에서 당신앞에 달려가 아버지를 붙들고 몸을 안고 불러 볼 수 있는 자리에 서지 못하였다는 사실! 그 자리에 찾아가 당신의 내정적 깊은 그늘이 해소될 수 있는 그 날 까지, 참음의 길, 인내의 길, 고통의 길, 핍박의 생사지권을 허덕이던 당신의 협조의 나날들을 잊을 수 없사옵니다. 천일국 4년을 맞기 전 천일국 1년 1월 13일의 하나님왕권즉위식을 하던 그 기쁨의 날을 잊을 수 없습니다. 그 날의 나라를 얻지 못하고 하늘 앞에 세울 수 없는 이 자식은, 조국, 이 땅을 찾아와서 철부지한 자녀를 놓고 4년 동안에 이루어야 할 소명적 책임이 막중하다는 사실을 중심삼고 믿을 수 없으면서도 믿어야 할 자리에서 쌍수를 들어 아버지 앞에 4년 동안에 맡겨진 책임을 완결완수할 수 있는, 책임지겠다고 하는 아들 딸의 모습으로 미치지 못함으로 말미암아, 부모된 죄의 그늘을 씌웠던 악한 부모의 근원을 초월하지 못한 이 자식의 기대를 이루어 가지고 이 자식들이 나라를 세워야 할, 그리고 부모를 모셔서 천리의 대도를 밝혀 광명의 천지에, 해와 달이 하나되고, 천지가 합덕되어, 사랑의 보금자리인 가정의 출발을 중심삼은 깊은 자리에서 참사랑과 참생명과 참혈통을 이을 수 있는 이상적 쌍쌍의 합덕의 자리를 보지 못한 수난의 역사가 얼마나 분하고 한스러운 역사인 것을 이 자식이 가슴이 터지도록 느끼는 사실을 체험하게 될 때, 하늘의 심정이 얼마나 기가막힌 사정이었다는 사실을 이 자식은 아오니, 천일국 4년을 넘어서 이 땅 위에 나라와 종교의 모습도 아버지의 심정앞에 그럴 수 있는 가까스로 조건적인 기반을 세우면서 이자리까지 찾아나왔습니다. 할 수 없는 천적인 인연을 갖고 태어났기 때문에, 할 수 없는 일을 할 수 있는 일로서, 소망할 수 없는 일을 소망할 수 있는 일로서 본래 죽음의 자리에 있는 자식을 부활시켜야 한다는, 당신의 전능의 권한을 가지지 않으면 안될, 불가분한 자리에 애닯히 허덕이는 그 자리를 당신이 찾아보셔서 당신이 있음을 증명하였고, 당신이 가는 옆에 절대 신앙, 절대사랑, 절대복종하라고 큰소리로 말하지 못하고 귓속말로, 사탄앞에 부끄러운 모습이 될 까 염려하는 아버지, 불효막심한 역사적인 인류의 조상들을 다시 이 자리를 위하여 광명천지의 해원성사의 4수를 걸고 5수를 찾아세우는 데 있어서, 구약시대를 대신한 시대가 아들 딸을 이 땅위에 메시아를 보내위한 소원이 메시아를 맞을 수 있는 시대가 4천년을 넘어서 5천년의 시대를 맞지 못한 예수, 이 땅 위에 와서 하늘 땅의 정비를 남김으로 말미암아 2천년 가운데 기독교는 피를 흘렸고 개인적인 희생은 물론이요, 가정, 종족, 국가들이 패망의 눈물과 더불어 당신의 정도의 자리에서 비켜서지 않을 수 없었던 한의 모습을 보고 참아오시면서도 다시 다시 다시 가야 한다고 아들을 재차 마음으로 부르면서 눈물짖고 고통하시던 아버지이심을 이 자식은 잘 아옵니다. 이 땅 위에 충효의 도리를 갖출 수 있는 효자 한 사람이 없었고 충신의 한사람 성인 성자의 가정이 없었던 것을, 성사시켜야 할, 당신도 할 수 없는 일을 이 자식이 가려가야 할 책임과 천신 만고 고통의 눈물 바다를 자기가 매일 같이 해엄치는 놀음터의 물터와 같이 생각지 않고는 갈 수 없는, 당신의 소원의 표적과 밝혀주신 햇빗을 바라보고 그것만을 바라보면서 허덕이고 해엄쳐 오던 것을 잊어버리며 찾아온 그 길들이, 이제 하나의 고개를 넘는 이 순간, 5년을 맞는, 영계에 간 비운의 영인들 모든 전부를 이 땅 위에 직계 자녀라고 자랑할 수 있는 지상의 축복가정 혈육들을 기반위에서 영계에 있는 조상 전체, 하나님까지 땅위에 불러 모시지 않으면 안될 효자의 가정이요, 충신의 가정이요, 성인, 성자의 가정이기 보다는, 이 자식이 일생을 일구고 교육한 그럴 수 없는 자리에서 노고의 몸을 가지고 청년 이상의 마음을 가지고 모시지 못한 한을, 재현하여 쓰러지는 순간에도 그럴 수 있는 한 순간을 갖추어 지상세계정비와 더불어 천상세계의 새로운 개문을 하여야 할 소명적 책임을 이뤄야 할 과정을 앞에 놓았기 때문에 4대 슬픈 아들 딸을 영계 보내어 지상의 부모의 모습을 책임할 그 자식들 앞에 그 누가 천상세계의 상대권을 갖추어 지옥의 구덩이에서 신음하는 이들까지 해방시켜야 할 부모의 책임이 얼마나 막중하다 할 때, 떠오르는 천일국 4년 햇빛을 바라보면서 일신의 부족한 고통도 느끼는 어려운 자리에 나만이 아는 사실을 잊을 수 없나이다. 이 자식이 그런 자리를 거쳐오면서도 당신께서 나라를 위하던 심정이 몇 백배 몇 천 배 크다는 사실을, 사실은 내 아버지의 마음을 위로하지 못하고 필요 막강한 자리에 쉬어야 자리에서도 쉴 수 없는 자리에서 방황하는 마음갖고 부족한 자식을 채워주기 위해 개척의 개척의 선봉자리에서 모진 풍상을 홀로 다 참아오신 아버지 앞에, 이 시간 몸 마음이 하나되어 아버지 앞에 원하오니 여기 서 있는 아내까지 하나되어 당신의 몸마음의 싸움이 있을 수 없었던 싸움을 만든 이 장본인이 누구인가 하면 참부모의 이름을 더럽힌 그 자인 것을 잘 알기 때문에 우리 두 몸이 일신 변화의 실체가 되시어서 당신의 깊은 심정앞에 폭발적으로 떠오르는 광명한 새 아침의 선명한 부모로서의 해와 달이 비치던 어두음을 타고 넘는 광명한 천지의 기운을 이 해부터 삼아주기 위하여, 막중 막대한 책임서열을 발표하여 천상세계 좋은 것 나쁜 것 전체 땅에 와서 좋은 것으로 결실시켜 이것을 아버지 앞에 봉헌하겠다고 새로이 결심하면서 여기 모인 세계에서 모인 사람들이 부모님의 심정과 일심 일체 일획을 갖추어 해방적인 자유, 평안한 안식처 위에 천지인 부모를 하나의 가정에서 천만 가정까지 서로가 모시겠다 할 수 있는 효자의 가정이요, 나라를 넘어서는 충신의 가정이요 세계를 넘어서는 성인의 가정이요 천주를 넘어서는 성자의 가정의 모습으로서 이러한 때를 충효의 도리에 하늘이 품을 수 있는 안시일 중심 안식권에 자유 해방, 모든 것을 자유롭게 지도 소화할 수 있는 세계로서 기대는 그 경선을 이제 4년간을 통해서 있는 성심을 다하여 뛰어 넘을 수 있게 축복하여 주시옵고, 2008년 이후에 찾아올 천일국 9년에는 지상세계에 왔던 그들과 더불어 천상세계와 지상세계의 경계복귀, 지상세계에서 천상을 자유자재로 왕래하면서 자유 해방 천지의 본연 본궁의 세계의 추대권을 장악 하시어 통치할 수 있는 만세의 주인과 만세의 부모와 스승이 되시옵소서. 억천 만세 태평성대를 누리시옵기를 이 자식 있는 지성다하여 그 기반 닦기를 찾아오는 나날들을 두려워 하지 않고 지나가는 달과 해들을 두둔안고 신미년 이상을 넘을 수 있는 그 때까지 당신이 협조해주기를 바라고 의지할 수 밖에 없는 이 자식을 마음을 축원하시옵고 가야 할 행로요 모든 전부를 당신이 같이 같이 같이 지도 인도해 주시옵소서. 여기 서 있는 어머님의 이름을 가진 한학자씨를 아버지 사랑하시옵소서. 그간도 많이 수고하였습니다. 이 제 아버지 앞에 효자의 지성을 준비해서 지상 가정에서 모심의 준비를 해야 할 어머님의 소명적 힘이 얼마나 막중하다는 것을 이 자식은 알면서도 훈시할 수 없는 책임도 남아있사오니, 이제 남아진 4년간 어머니로서 넘어서야 할 5%의 책임을 부디 하늘이 이 자식을 돕도록, 이 자식의 마음이 하늘 앞에 감사하고, 어머니 마음이 하늘 앞에 감사하여 가지고 그 것이 두 향불과 같이, 어두운 자리에 두 촛불과 같이 비춰질 수 있는 참부모의 도리를 완성할 수 있게끔 보호 지도하여 주옵기를 벽두의 날, 표어를 지금 정하고 나온, 내적 하늘 세계와 외적 하늘 세계를 왕래하면서, 두 몸이 찢기고 상처를 받더라도 그 길을 기쁨으로 소망을 품고 가야 할 이 두 부부의 몸을 일체화 시켜서 당신의 승리의 패권의 자리까지 쓰러지지 않고 도달할 수 있게 축복하시고 안내해 주옵기를 부족한 저희 두 마음을 대신하여 참부모의 이름으로 간절히 간절히 보고하면서 아뢰옵고 선포하나이다. 아멘 아멘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