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34 to 1-148: The Responsibility of Those Who Have Become the Root

The Responsibility of Those Who Have Become the Root

Sun Myung Moon
July 1, 1956
Former Church Headquarters

22 The men turned away and went toward Sodom, but Abraham remained standing before the Lord. 23 Then Abraham approached him and said: “Will you sweep away the righteous with the wicked? 24 What if there are fifty righteous people in the city? Will you really sweep it away and not spare the place for the sake of the fifty righteous people in it? 25 Far be it from you to do such a thing — to kill the righteous with the wicked, treating the righteous and the wicked alike. Far be it from you! Will not the Judge of all the earth do right?” 26 The Lord said, “If I find fifty righteous people in the city of Sodom, I will spare the whole place for their sake.” 27 Then Abraham spoke up again: “Now that I have been so bold as to speak to the Lord, though I am nothing but dust and ashes, 28 what if the number of the righteous is five less than fifty? Will you destroy the whole city for lack of five people?” “If I find forty-five there,” he said, “I will not destroy it.” 29 Once again he spoke to him, “What if only forty are found there?” He said, “For the sake of forty, I will not do it.” 30 Then he said, “May the Lord not be angry, but let me speak. What if only thirty can be found there?” He answered, “I will not do it if I find thirty there.” 31 Abraham said, “Now that I have been so bold as to speak to the Lord, what if only twenty can be found there?” He said, “For the sake of twenty, I will not destroy it.” 32 Then he said, “May the Lord not be angry, but let me speak just once more. What if only ten can be found there?” He answered, “For the sake of ten, I will not destroy it.” 33 When the Lord had finished speaking with Abraham, he left, and Abraham returned home. 19:1 The two angels arrived at Sodom in the evening, and Lot was sitting in the gateway of the city. When he saw them, he got up to meet them and bowed down with his face to the ground. 2 “My lords,” he said, “please turn aside to your servant’s house. You can wash your feet and spend the night and then go on your way early in the morning.” “No,” they answered, “we will spend the night in the square.” 3 But he insisted so strongly that they did go with him and entered his house. He prepared a meal for them, baking bread without yeast, and they ate. 4 Before they had gone to bed, all the men from every part of the city of Sodom — both young and old — surrounded the house. 5 They called to Lot, “Where are the men who came to you tonight? Bring them out to us so that we can have sex with them.” 6 Lot went outside to meet them and shut the door behind him 7 and said, “No, my friends. Don’t do this wicked thing. 8 Look, I have two daughters who have never slept with a man. Let me bring them out to you, and you can do what you like with them. But don’t do anything to these men, for they have come under the protection of my roof.” 9 “Get out of our way,” they replied. “This fellow came here as a foreigner, and now he wants to play the judge! We’ll treat you worse than them.” They kept bringing pressure on Lot and moved forward to break down the door. 10 But the men inside reached out and pulled Lot back into the house and shut the door. 11 Then they struck the men who were at the door of the house, young and old, with blindness so that they could not find the door. 12 The two men said to Lot, “Do you have anyone else here — sons-in-law, sons or daughters, or anyone else in the city who belongs to you? Get them out of here,
Genesis 18:22-19:12

11 Then I said, “For how long, Lord?” And he answered: “Until the cities lie ruined and without inhabitant, until the houses are left deserted and the fields ruined and ravaged, 12 until the Lord has sent everyone far away and the land is utterly forsaken. 13 And though a tenth remains in the land, it will again be laid waste. But as the terebinth and oak leave stumps when they are cut down, so the holy seed will be the stump in the land.”
Isaiah 6:11-13

Prayer 1
Beloved Father! You know the hearts of the children who have gathered here, so please allow every cell of their bodies to move toward the Father of compassion. Please let the whole of their minds and bodies become captured by Your hands of love. Please let them emerge as the essence of harmony of the whole. Purify them in this hour to become the soldiers of Heaven who can put their life on the line and dash forward for the sake of testifying to Your words!

Father, please consider with sympathy the many children who have gathered here. We know that we must walk the fateful course of restoration, which requires us to ascend each level by relying on the words of life that You have permitted, Father of love, so please extend the hands of love, and holding onto our unworthy hands, please guide us. We lay down before You, joining our minds and bodies, Father, so please grab us and lead us. Raising us up, please convert our minds into the mind of God. I sincerely hope and desire this.

Father, please bless the many people who are participating here, and please allow God’s miracle of life, inspiration and resurrection to take place. We have divulged all the concepts of this world that we hold and have come before You with the meek and humble heart of a child. Father, with Your hands of grace, please give rise to the miracle of recreation. Please reveal the fire of the Holy Spirit. Beloved Father, we wish that You would unveil the love that was hidden, and let these ones open the door of the blocked off realm of death in the last days, and that You will allow the Father’s glory of victory to be revealed.

We know that we do not need many words now. Even if the children who have gathered here do not receive many words, please lead them to digest fully the grace You have granted them. God, our Father, in this hour we have made the pledge and determination toward You in order to fulfill the promised will that You have allowed, so please fill all the empty vessels. Please raise us up as the children who can be intoxicated in Your abundant love and return glory to the Father. In this hour, please allow the grace that will guide us to become the children You can love. We wish this sincerely.

Please tie together the heart of the speaker and the heart of the listener, and let our minds move in step with the movement of Heaven. Let our bodies move in synchronization with the movement of Heaven, so that we can model after and take after the nature and image of the Father. We earnestly wish and desire that this be done.

Wishing that the remaining hour will also be full of Your compassionate guidance and words, we prayed in the name of the loving Lord. Amen.

Prayer 2
In this day that You have allowed us, we have lain prostrate for the sake of bowing before the Father, so please penetrate into the heart of each individual who has gathered here and please nurture in them impeccable minds. Loving Father, we earnestly wish and desire that You allow the bows we offer in this hour to become the bows of comfort that can soothe Your anguished heart. Let this hour be the time when You can command us and entrust Your will to us.

Father! It was You who gathered these children here. It was also You who have moved them inside the realm of life by advising them, so please grant the fire of the Holy Spirit that You have promised and help each of our minds and bodies come together in harmony to bring happiness to everyone. Loving Father, we hope fervently that the whole of the holy nature that You demand will come out into the light in this hour.

Father, please pour down upon the children who have gathered here the love of compassion, and move everyone’s heart to lean toward the glory of Heaven through the work of the Holy Spirit. By doing so, we earnestly hope that You will accept this hour as the time of bowing when we can represent all of humanity and all of the creation in heaven and on earth. Opening the door of the holy of the holies and going near the Father, we pray we may offer the living sacrifice of victory.

Please raise these people to stand near You on the foundation of our bows. Going one step further, we fervently hope that You will bestow an opportunity when the whole of humanity can escape from the realm of sin and evil and cross over into the realm of goodness that You, Father, govern.

We know that even now, dotted all across this land, there are those who are praying ardently and building altars before Heaven, representing the people. No matter where people are bowing toward Heaven, we pray that You will bless each place with the same grace and will prophesy the whole dispensation You are going to reveal in the last days. We pray that You will fulfill the will You wanted to realize through this people, and that by accomplishing their mission to testify, the people can lay the foundation to bring joy to God.

In this hour, we have put down before You the heart that will enable everyone’s mind and body to bow before the Father and obey. Please, without any hesitation, give to them directives as to all that You promise and plan to fulfill.

Wishing that the works of the Trinity will abundantly fall upon our heads, I prayed in the name of the Lord. Amen.

The Responsibility of Those Who Have Become the Root
The topic of the talk I want to give now is “The Responsibility of Those Who Have Become the Root.” If you look at Isaiah 6:11, it is written, “Then I said, ‘For how long, O Lord?’ He answered: ‘Until the cities lie ruined and without inhabitant, until the houses are left deserted and the fields ruined and ravaged, until the Lord has sent everyone far away and the land is utterly forsaken. And though a tenth remains in the land, it will again be laid waste. As the terebinth and oak leave stumps when they are cut down, so the holy seed will be the stump in the land.'” Here God reiterates that if any root remains, He is going to use that root to blossom new buds and begin a new dispensation.

The ancestors of humankind, Adam and Eve, should have fulfilled the hope and ideal of all humanity with the one immutable root of heaven and earth. However, you know very well that because they fell, that fundamental root was dug up, pulled out and transplanted in the satanic world.

The Center of God’s Dispensation
For this reason, the central point of the dispensation God has been guiding until today is to find the fundamental root that could become the root of man’s happiness in the Garden of Eden. It is the root of the ideals, the root of life or the root of love. In other words, God’s dispensation was to find again that fundamental root God had tried to implant through Adam and Eve. Although the countless prophets and sages who have upheld the will of the dispensation in the course of history did not understand the situation of Heaven, the suffering that they have gone through for the sake of the will has laid the groundwork on which to receive the lost root, the goal of the dispensation, as the unchanging, substantial being.

During the 4,000 years since the beginning of dispensational history, the Jesus you believe in is the one who was raised to claim back the root lost in the Garden of Eden. In other words, the mission of Jesus Christ was to re-establish on the fallen earth the one vineyard that God can manage freely after He acquires the root that can be used as the base and then perpetuate it forever. This is the very purpose for which God sent Jesus to this earth.

You must understand that the 4,000-year period since the embarking of the dispensation of Heaven to the time of the coming of Jesus was a path of suffering on which countless saints and sages shed tears and blood centering on the will of Heaven. In other words, you must never forget that, although there have been different dispensational wills representing the tribe, people, nation, world or history, by the time the dispensational will centering on that tribe and history passed through the chosen region or environment, there were the ordeals of countless prophets and sages before it who became the root. Jesus was sent as the substantial person who could cultivate the root on the individual, societal and world levels.

We who believe in Jesus today must know that all the ordeals of Jesus during his thirty years of life and in his work of the 2,000 years since his death was borne on behalf of the world. What is more, you must understand the tribulations of the prophets and sages who, as the hidden root, faced difficult crises in history and have been fighting with the enemy in the background until the time when they are established as the perfected root.

Abraham Lived a Life Full of Unseen Ordeals
Abraham was the one in the historical background who made it possible for Jesus to be established as the perfected being. Abraham possessed a concealed character of virtue. He did not betray Heaven even when he was in an environment where no one recognized him. In other words, even when he was in a situation where he was captured by the enemy country inside the satanic realm and faced the temptation to betray the will of Heaven, he did not. Abraham, who was like the hidden root, did not evade any situation but overcame all of them, even when the era was laden with vices, history was haunted by confusion and the environment was chaotic. In fact, he felt heartbroken about the declining cities of Sodom and Gomorrah and appealed to Heaven on their behalf.

Even if someone who is evil and wicked has something special, it is human nature to want to boast about it. But for a long time Abraham kept the grand dispensational will promised to him in his heart. He upheld that dispensation for the sake of fulfilling the will of God. As the chosen root, no matter who touched him or tried to uproot him, he persisted in his way for the purpose of laying down the solid and unshakable foundation. Even when he was subjected to all kinds of persecution and ridicule, he lived a life of unseen ordeals in which he persevered and overcame.

Similarly, Abraham not only set an unchanging condition before Heaven, but also, his sacrificial life for the sake of all of humanity became the seed that was sown. At the same time, his distressed heart was determined that if he could establish one fixed standard that could turn even evil people toward God, he would then cling onto it and never change.

Sodom and Gomorrah deserved to be punished by God, but it had nothing to do with the place where Abraham was. Although it did not directly concern Abraham whether or not the cities of Sodom and Gomorrah understood the will of God or whether the people were doomed, because he had a sense of mission toward the dispensation of Heaven and he felt that he must take the responsibility, he was concerned and anxious about the two cities night and day. What is written in the biblical verses reveals such internal feelings of Abraham.

Today when we are witnessing the concluding period of the 6,000-year history, you are able to sleep in peace, wear good clothes and eat good food, not because of some merit on your part. You will be doomed if that is what you think. The reasons that the world can at least sustain us like this is because in the background, there were unknown people who have become the hidden root and were building the altar of appeal on which they have been shedding tears and blood. You have the mission to propagate this fact to all people.

If there were people inside Sodom and Gomorrah who knew that Abraham’s fervent prayer was reaching Heaven and that he was having a direct conversation with God, moreover, if there were some righteous people who could recognize Abraham among that crowd, then Abraham would have appealed earnestly to Heaven to put forth some condition that could save Sodom and Gomorrah from the fate of judgment. If there were even just a few righteous people, no matter how wicked Sodom and Gomorrah were, Abraham would have used the fact that there were righteous people as a condition, and would have appealed to God, “Father, who determines and judges with justice, is not judging both the good and the evil people equally with fire contrary to Your will?” Nonetheless, you must understand that when he realized that it was only he who was praying for Sodom and Gomorrah, Abraham’s heart was deeply hurt.

Do you know the main reason Abraham became the historical figure? You must never forget that more than caring for his own happiness and comfort, Abraham risked his life for the sake of his tribe, without others even knowing about it.

The Reason Abraham Could Become the Ancestor of Faith
The reason Jesus could emerge as the fruit of faith was also because such persons as Abraham came before him in the dispensation of Heaven and played the role of the root concealed under the ground. In other words, even if all the others were to be undermined, because there was someone like Abraham, who demonstrated eternally unchanging faith toward Heaven and played the role of the root, on that foundation Jesus Christ could be born.

Abraham’s course of ordeals which others did not know about was even greater than that in which Abram (“exalted father”) from the individual level was elevated to Abraham (“father of many nations”) who was chosen to be the ancestor of faith. We should reflect back on our own past and, making a one-to-one comparison between ourselves and Abraham, we should deeply repent. What is more, we must experience the situation in which Abraham found himself.

Just as Abraham built the altar of the concealed root in regard to Sodom and Gomorrah, you must also possess the zealous heart of Abraham, who prayed and appealed fervently for the region he lived in and its people. You must never forget that you should inherit the foundation of faith that Abraham established on the basis of his hardships, which was a condition much like the concealed root.

The family of Abraham, the ancestor of faith, was promised a blessing. Through Isaac, Jacob and Moses, this was raised to the level of the people, and eventually expanded to the worldwide level. If there had been no loyalty and faith in Abraham that had penetrated deeply into Heaven, then there could not have emerged a relationship on the earth that could create a bond with Heaven.

Today everyone wants to show off the good things they possess. They want to bring it out and brag about it. Nonetheless, while someone who wants to divulge it and let others know about it might fulfill a responsibility analogous to a branch, he can never take on the responsibility of a root.

Do you know what the secret was behind Abraham’s rise to the position of the ancestor of faith? Because his heart of longing toward Heaven and love for the earth was so extraordinary, he could build a wide and solid ground for the relationship with the Father in Heaven and could become the ancestor of faith.

Moses, the Leader of the People
The same is true of Moses. Until the time he was elevated as the leader of the people, there were the forty years of unknown tribulations in the palace, where he was living as a concealed root. While he was staying in the opulent and splendid palace, he did not eat sumptuous meals or wear luxurious clothes, and he did not live a cheerful life. While he was living in the palace, during every hour of his eating, dressing and sleeping, he was always thinking about the Israelites. Among the Jewish people, only Moses maintained an unchanging heart of loyalty toward Heaven, despite they knowing about it.

Even while he was inside the bosom of the enemy, as the nucleus of immutability, he determined repeatedly that no matter what kind of environment oppressed him and even if there was something blocking his heart from extending to Heaven, he would not change. Because there was this forty-year period when he exerted himself internally to the utmost with an unchanging heart toward Heaven, in the days that followed it was possible for him to have an explosive power of love toward the people.

Moses might appear to you to be a person with a bad temper, but in truth this is not the case. The fury that Moses felt when he saw the Egyptian and the Israelite fighting and when he then killed the Egyptian was not caused by a sudden impulse of the moment. When he saw that sight, the heart of internal sorrow with which he had appealed to Heaven on behalf of the people for forty years finally exploded. In other words, when he saw that injustice being done to the chosen people of Israel, he felt an irrepressible indignation and beat the Egyptian to death. His love toward the Jewish people and his righteous indignation toward the Egyptian was the internal cause behind the action of Moses. What is more, there was providential significance in the actions of Moses.

The reason that Moses could not surmount his indignation and beat the Egyptian to death was because he was concerned about and felt responsible for the fate of the Israelites. Compared to the sin that the Egyptians committed in their oppression of the Jewish people, Moses’ action was minuscule, so God chose Moses as the leader of the people, the one who was concerned about the people more than anyone else. However, the Jewish people misunderstood Moses and divulged the fact that he had killed the Egyptian. As a result, when Moses found out it could not be hidden, he had no choice but to escape to the Midian wilderness.

Moses, who lived in the Midian wilderness, felt shameful about the luxurious life he had led in the palace. He forgot the glorious days of the past when he had lived in a free environment and the daughter of the Pharaoh gave him all that he wanted. Although he became a nameless shepherd who wore clothes made out of lamb’s wool and drove the flock of sheep from one place to another, as he was watching the flock, he longed for the land of Canaan that had been promised to his distant ancestor, Abraham.

Moses appealed to Heaven with a penetrating heart. He prayed that although he was doing no more than driving sheep, one day he was going to guide the people to enter the land of Canaan just like he drove the flock of sheep. Just as Abraham had prayed for the sake of the people in Sodom and Gomorrah without them being aware of it, Moses gave all that he had, whether he was eating, starving, sleeping or awake, in prayer for the sake of the people.

When Moses saw the suffering of the Israelite people under the oppression and cruelty of the Egyptians, he felt such great anguish it was as if his bones were melting, and he appealed to Heaven, “Jehovah! Please, on my behalf, treat the people with sympathy.” So God chose Moses, who had a remarkable heart of appeal, as the leader of the multitude of 600,000 people, to lead them out of Egypt. He let Moses, a shepherd in the Midian wilderness, insignificant in the eyes of others, inherit the concealed root that came down from the ancestors and made him the representative of the people. What is more, He guided the Israelites to become one with Moses and enter the land of Canaan.

The Jewish People Did Not Know the Hidden Foundation of Moses’ Devotion
When Moses entered Egypt after receiving the promise from Heaven, he was ecstatic. However, he was not satisfied by the joy. He could pioneer the path of survival for the people because of the fulfillment of the will that he had appealed for before Heaven, in which he pledged that he would offer his life to guide the people to the land of Canaan. He was not just satisfied at that. He gained a sense of mission and responsibility that he would diligently carry out the second part of his responsibility.

From then on, Moses did not act centering on himself. From trivial things to grand events, there was not one thing that he carried out without making a connection with God first.

In this way, Moses entered the palace of the Pharaoh, and by performing more than ten miracles and plagues, he could lead the Israelites into the danger laden wilderness. The Jewish people should have become one with Moses there. In other words, although the wilderness was fraught with danger, as the Jewish people escaped to the environment of freedom and headed toward the land of Canaan, the mind of the people should have become one with the mind of Moses. They should not have had differences in opinion and thought with Moses, who had rescued them from the palace of the Pharaoh. Nonetheless, because they did not unite with Moses, they walked a path that was not in line with the way of Heaven, and they met their doom. What was the reason they were doomed?

They did not know the foundation of the hidden devotion behind the appeal that Moses made while becoming their leader. What is more, although Moses suffered all kinds of hardships from the day he rescued them from Egypt and cared for them, they did not recognize his suffering and ordeals. Consequently, they were divided from Moses in the wilderness, and eventually, they fell in the middle of the wilderness. The history of the Israelites’ unfaithfulness toward Moses is being repeated by the believers of the last days today.

The Believers of the Last Days Must be Awakened
Although Jesus came to this earth and toiled for the sake of humanity for thirty years, and he came down to meet humankind for 2,000 years after his death and worked through his love and grace, humankind is not sincerely worshipping Jesus in their lives. What is more, to the believers of the last days, there might occur a fearsome event similar to the one in which the Israelites could not completely uphold the will of God by not believing in Moses, who tried to lead the people into the land of Canaan. When he came face to face with the fact that the Jewish people were not one with him, Moses regretted before Heaven his own lack of ability before he scolded the people for their unfaithfulness. In other words, when he went up to Mount Sinai and offered a forty-day fasting prayer, he cried out, “Father, why is this people not able to enter the land that You have promised, even when it is laying before their eyes? Who does the blame fall upon? The responsibility lies in me. It is because I could not fulfill my responsibility. Thus, please accept me as the sacrifice and prevent the people from walking toward the path of destruction.” You must understand that Moses had this unheralded period of devotion.

If the Israelites had known that Moses was fasting with a heart of anguish, not for his own sake but for theirs, they would not have made the golden calf and worshipped it to show off their unfaithfulness during the forty-day fasting period of Moses. Moreover, when Moses, who represented the blessing of the people, was being offered to Heaven as a secret sacrifice, if they had sympathized with him, and if, reflecting on his past hardships, they had shed tears with Moses and appealed to Heaven, then they would not have left God.

Just as Moses walked a lonely path by himself representing the people, Jesus walked a similar course. In other words, Jesus Christ, who was made the center of the world through the historical sacrifice of Abraham, as well as through Moses’ course of sacrifice representing the people, followed the example of Abraham who had removed the condition of accusation of Satan on behalf of his family and that of Moses who did the same on behalf of the people. Jesus had to eliminate all the conditions of accusation by himself on behalf of the humanity of the world, and he had to lay the victorious foundation of indemnity.

Jesus Is the Center of the Victory and the Savior of Humankind
You have to understand that such responsibility lies on the shoulders of Jesus. For this reason, until the immutable foundation is built throughout the worldwide foundation, Jesus himself must not be limited to just himself. Therefore, Jesus displayed more loyalty than any other central figure of faith who remained loyal to Heaven during the 4,000-year course of history. He sacrificed himself for the sake of the whole.

Similarly, through the thirty years of his life, Jesus formulated the shape of the center representing the whole within the sphere of his mission, which no one else in history could achieve. You must understand that if he could not become such a central figure, then he could not have become the spearhead responsible for the worldwide dispensation.

Faithful believers today believe that Jesus bore the cross of his generation, but you should not limit your understanding of Jesus to that. Before Jesus’ death on the cross, there was the altar of hardships that Abraham built, and there was Moses’ course of ordeals. What is more, feeling the anguish of the people and humanity who are caught up in affliction and misery, Jesus pleaded with Heaven, “Please let us bear the burden of pain and please grant them the eternal ideal That they demand.” To take responsibility for their anguish, he could not spend even one day in peace.

Because Jesus cared even for the people who were in the bosom of the enemy, and because he led a life focused more on the will of the whole that he was responsible for rather than on his own happiness, he was made the central figure and the Savior of humankind, and won the victory in the fight with the satanic world. What then must we faithful believers of the last days realize? We must repent for the fact that, until now, we have failed to shed tears in concern and prayer for the sake of evil people. The more people are going to be judged in the last days, the more we must pray for their sake. Moreover, we must never forget that behind us there is Jesus, who is concerned about us and praying for us. If we forsake Jesus and lapse into faithlessness, then there will be no way we can escape judgment in the last days.

The Believers in the Last Days Must Fulfill Their Mission as the Root
If the people of Sodom and Gomorrah of the past had heeded the warning given through Abraham and Lot about the judgment of God and had repented for their past evil doings, they might have been able to avoid judgment. Since historical events can teach us about the events of the future, we who are in the last days today must also reflect upon our past life and repent. Therefore, just as Moses climbed up Mount Sinai and prayed for the unfaithful Jewish people, we must clearly understand that, even in this hour, Jesus is praying for our sake on the spiritual Mount Sinai.

The heart of Jesus, who has prayed for the sake of humanity from his Heavenly throne for the last 2,000 years, surpassed the distressed and desperate heart of Moses, who had clung onto the Jewish people and prayed. Thus, you who are on the earth must know this and live according to the will of Jesus. In the past, Abraham prayed to God to spare Sodom and Gomorrah from judgment if there were ten righteous people, but because there were not even ten, they faced the judgment of God.

Therefore, just as Jesus has prayed for the sake of humankind from Heaven since the day that he passed away on the cross until today, and just as Moses prayed on Mount Sinai, you must experience the same sorrowful heart. Grabbing hold of this era, you must be concerned and pray in place of Jesus. What is more, you must never forget to seek, in your prayers day and night, the person who can take over the worldwide mission of Jesus and represent the prophets and sages of history. If in the last days there is not even one person who can remain on the earth as the root, then just as the Israelites fell down in the wilderness, the land we live in will not be able to escape fearsome judgment when it enters the concluding days on the world level.

What then must we do today? Because you are like the hidden root, we must possess the spirit of Jesus and answer the wishes of the ancestors who have longed for one central root as they passed through the course of history. Moreover, you must be able to be in step with the heart of Jesus who has toiled for 2,000 years until today, longing for the day of the Second Advent. This is the problem. Thus, you must now make a comparison between the historical central figures and yourself, and do an analysis. In other words, putting yourself in positions comparable to Abraham, Moses and Jesus, you must analyze whether your heart is the same as their heart, whether your wishes are the same as theirs, and whether or not their suffering and grief are the same as yours.

Now you must learn how to start with empty hands and go before Heaven to build high the altar of appeal. You have to understand the heart of Abraham, who pleaded before Heaven for the sake of Sodom and Gomorrah. The reason Abraham prayed for Sodom and Gomorrah was not for the sake of his own children or his nephew, Lot. Because he forgot everything else and built the hidden altar of devotion, Lot, who was related by blood to Abraham, could escape the judgment.

Those who claim to believe pray, “Please let my will be fulfilled.” We should not offer this kind of prayer. Instead, we should pray, “Rather than my own will, please fulfill the will of God.” When the will of Heaven is fulfilled, the will that we long for will also be realized. Therefore, we should not pray, “Please let my will be fulfilled.” We must pray with the most devout heart, “Father, since You have put me in this position and called upon me, please let Your will be fulfilled through me.” What you have to understand now is that the remaining task you have received is not a task just for your own generation, but it is a task that comes down all the way from Abraham and through Jesus.

You who are living in this era must represent all the tribal sects since the time of Moses, and, representing the tribal sect that Jesus needed, you must fulfill the will that God demands. In this way, even if this earth is evil and this land is dark, even if this earth is to perish, you must still become the concealed root that God has implanted.

What Heaven Demands of Us in this Era
Today Heaven requires us to fulfill the mission of religion on the foundation of individual faith. That mission is completing the responsibility similar to the one of Abraham. Next, the question is whether or not you have mourned and strived to save the thirty million people of Korea from the misery they are suffering, applying all of your heart and will to the utmost, just as Moses tried so hard with a distressed heart for the sake of the Jewish people. What is more, Jesus will ask whether you have strived to live for the sake of the humanity on behalf of Jesus, just as since the time of the creation until now, God has worked so hard to save humankind.

When you are then asked whether you have led the same life as Abraham, Moses and Jesus, you must be able to answer, “Yes, don’t you already know that about us? The concealed root is found not just in us, but also inside God.” When you become such persons, the fidelity of faith that Abraham demonstrated will bear fruit through you, and the will that Moses longed for will be fulfilled through you. All the elements of sorrow that Jesus held within him will be resolved through you.

If that kind of person can be found on the earth, then the hearts of Abraham, Moses and Jesus will be liberated from the sorrow that they suffered in their lifetime. Therefore, if there is such a person, you must serve him with all of your heart and soul. If there is no such person, then you yourself must become that person, and if there is such a person, then you must lift him up in place of Abraham, Moses and Jesus, and attend him. In doing so, you should say, “Please pray more for the sake of the people, please go out and do more.” Going one step further, even if you cannot become the sacrifice that can be offered to Heaven, you must at least become the person who is building the altar.

Therefore, today you must call God, “Father.” If you cannot directly feel God, who could not play the role of the master in the course of history from the creation of the universe until now, you will not be liberated in this generation. Accordingly, you must build the altar of prayer on behalf of all that, just as Abraham, Moses and Jesus prayed.

뿌리된 자들의 책임
1956.07.01 (일), 한국 전본부교회

1-134
뿌리된 자들의 책임
창세기 18:2-19:12

[기 도(Ⅰ)]

사랑하는 아버님 ! 여기 모인 자녀들의 심정을 당신께서 아시오니 이들 몸의 세포 하나 하나까지도 긍휼의 아버지를 향하여 움직이게 허락하여 주시옵소서.

이들의 온 몸과 마음이 당신이 운행하시는 사랑의 손길에 사로잡힌 바되게 허락하소서. 이들을 전체의 화동의 요소로 나타내시사 당신의 말씀을 증거하기 위하여 생명을 내어놓고 달음질칠 수 있는 하늘의 용사들로 이 시간 성별시켜 주시옵소서.

아버님, 모인 뭇 자녀들을 긍휼히 보시옵소서. 당신이 허락하시는 생명의 말씀을 의지하여 한 단계 올라가지 않으면 안 될 운명의 복귀노정이 남아 있는 줄 아오니, 사랑의 아버님이여 ! 사랑의 손길을 펴시사 부족한 저희들의 손을 붙들어 주시옵고 이끌어 주시옵소서. 저희들이 몸 마음을 합하여 부복하였사오니, 아버님, 붙들어 이끌어 주시고, 일으키셔서 저희의 마음을 하늘의 마음으로 바꾸어 가지게 허락하여 주시옵기를 간절히 바라옵고 원하옵나이다.

오늘, 여기에 참석한 수많은 무리를 아버지 축복해 주시옵고, 하나님의 생명의 역사와 감동의 역사와 부활의 역사가 나타나게 허락하여 주시옵소서. 오늘날 저희들이 갖고 있는 모든 현세의 관념을 아버지 앞에 다 내어 놓고 온유겸손한 어린이의 심정을 가지고 아버지의 존전 앞에 나왔사오니, 아버님, 은혜의 손길로 재창조의 역사를 일으켜 주시옵소서. 성령의 불길을 나타내 주시옵소서. 감추었던 사랑을 나타내시사 이들로 하여금 끝날에 막히었던 사망권의 문을 열고 아버지의 승리의 영광을 드러낼 수 있게 허락하여 주시옵기를, 사랑하는 아버님. 간절히 바라옵고 원하옵나이다.

이제는 많은 말씀이 필요하지 않은 것을 아옵니다. 모인 자녀들이 많은 말씀을 받지 않았다 하더라도 허락하신 바의 은사를 합당하게 받아 감당할 수 있게 하여 주시옵소서. 아버지 하나님, 허락하신 바의 약속의 뜻을 이루고자 하늘 향하여 이 시간 약속하였사옵고 결의하였사오니, 빈 그릇이 있사올진대 채워 주시옵소서. 아버님의 흡족하신 은사에 취하여 감사 드릴 수 있고 아버님께 영광을 돌릴 수 있는 산 자녀들로 세워 주시옵고, 아버님이 사랑하실 수 있는 자녀들로 찾아지는 은사를 이 시간 허락하여 주시옵길, 아버님, 간절히 바라옵고 원하옵나이다.

전하는 자의 마음이나 받는 자의 마음을 하나로 묶어 주시옵고, 하늘의 동함에 저희의 마음이 동하고 하늘의 움직임에 저희의 몸도 움직이어서 아버님의 형상을 마음으로 몸으로 본받아 닮아나게 허락하여 주시옵소서. 간절히 바라옵고 원하옵나이다.

남아진 시간도 긍휼하신 분부의 말씀으로 역사하여 주시옵길 바라면서 사랑하시는 주의 이름으로 기도하였사옵나이다. 아멘.

1-135
기 도(Ⅱ)
허락하신 이 날, 아버지 앞에 경배드리기 위하여 부복하였사오니, 여기 모인 개개인의 심령들을 통찰하시옵고 흠이 없는 마음을 일으켜 주시옵소서. 이 시간에 드리는 경배가 아버지의 애달픈 심정을 위로해 드릴 수 있는 경배가 될 수 있게 허락하여 주시옵고, 당신이 경륜하시는 뜻을 저희들에게 분부하여 맡길 수 있는 시간 되게 허락하여 주시옵길, 사랑하는 아버님, 간절히 바라옵고 원하옵니다.

아버지여 ! 자녀들을 불러 모으신 것도 당신이었사옵고, 이들을 권고하여 생명권 안에서 움직이게 하신 것도 당신의 역사인 줄 알고 있사오니, 당신이 약속하셨던 성령의 불길을 허락하시어 각자의 몸 마음이 화동하여 전체의 즐거움으로 나타나기에 부족함이 없게 도와 주시옵고, 아버지가 요구하신 신성의 전체가 이 시간, 드러날 수 있게 허락하여 주시옵기를, 사랑하는 아버님, 간절히 바라옵고 원하옵나이다.

아버지, 여기 모인 자녀들 위에 긍휼의 사랑을 퍼부어 주시옵고, 하늘의 영광을 향하여 전체의 마음이 기울어질 수 있도록 성령의 역사로서 움직여 주옵소서. 그리하여 저희 모두가 민족을 대신하고 인류를 대신하고 천상천하의 온 피조 만물을 대신하여 지성소의 문을 열고 아버지 앞에 가까이 찾아들어가 승리의 산 제물을 드릴 수 있는 경배의 시간으로서 받아 주시옵길 간절히 바라옵고 원하옵니다.

그리하여 저희들의 경배로 말미암아 이 민족이 아버지 앞에 가까이 세움받을 수 있게 허락하여 주옵시고, 나아가서는 전인류가 죄악권으로부터 벗어나서 아버지가 주관하는 선주권의 세계로 넘어올 수 있는 기회를 갖게 허락하여 주옵시길 간절히 바라옵고 원하옵니다.

이 시간도 민족을 대신하여 하늘 앞에 정성을 쌓고 있는 제단들이 처처에 널려 있는 줄 알고 있습니다. 어느 곳에서 하늘을 향해 경배한다 할지라도 같은 은사로 축복하여 주시옵고, 끝날에 예고하실 바의 전체의 역사를 예고하여 주시옵고 아버지가 이 민족을 통해 세우셔야 하는 전체의 뜻을 세우시옵고, 이 민족이 증거하는 사명을 함으로써 하늘이 기뻐할 수 있는 발판으로 세워 주시옵길, 아버지, 간절히 바라옵고 원하옵니다.

이제 이 시간, 전체의 몸 마음이 아버지를 향하여 경배할 수 있는 마음과 엎드려 순종하는 마음을 아버지 앞에 내어 놓았사오니, 약속하시고 이루실 바의 모든 뜻을 이들 앞에 남김없이 분부하여 주시옵길, 간절히 바라옵고 원하옵니다.

성삼위신의 역사가 전체의 머리 위에 충만하게 해 주시옵기를 바라오면서 주의 이름으로 기도하였사옵나이다. 아멘.

1-136
말 씀
이 시간 여러분에게 하고자 하는 말씀의 제목은 ‘뿌리된 자들의 책임’입니다. 이사야서 6장 11절 이하의 성경말씀을 보게 되면 “그 중에 10분의 1이 오히려 남아 있을지라도 이것도 삼키운 바 될 것이나, 밤나무, 상수리나무가 베임을 당하여도 그 그루터기는 남아 있는 것같이 거룩한 씨가 이 땅의 그루터기니라”고 적혀 있는데, 여기서 하나님은 남아 있는 뿌리가 있다면 그 뿌리로 말미암아 다시 새로운 순을 돋게 하고 새로운 역사를 시작하실 것을 거듭 말씀하고 계십니다.

인간의 조상인 아담 해와는 하늘 땅의 영원히 변치 않을 하나의 뿌리로서 인간들의 전체의 희망과 이상을 이루어야 할 것이었는데, 그만 타락함으로 말미암아 그 근본 뿌리가 찍히움을 달하고 뽑히움을 당하여 사탄세계로 옮겨졌다는 것을 여러분이 잘 알고 있습니다.

1-137
하나님의 섭리의 중심
그렇기 때문에 오늘날까지 경륜해 나오신 하나님의 섭리의 그 중심점은 에덴동산에서 인간의 행복의 뿌리도 될 수 있고, 이상의 뿌리도 될 수 있고, 생명의 뿌리도 될 수 있고, 사랑의 뿌리도 될 수 있었던 그 근본의 뿌리, 곧 아담 해와를 통하여 세우려 하셨던 그 근본의 뿌리를 다시 찾아 세우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그러므로 섭리의 뜻을 받들어 온 역사과정의 수많은 선지선열들도 비록 천륜의 사정은 잘 몰랐지만, 그들이 뜻을 대하여 수고해 나온 것은 섭리의 목적으로서 이루어드려야 할 그 잃어버린 뿌리를 불변의 실체로 맞이하기 위한 토대를 닦아나온 것이었습니다.

그리하여 섭리의 역사를 시작한 이후 4천년이 경과하는 가운데 에덴동산에서 잃어버렸던 그 뿌리를 다시 찾아 세우기 위하여 세우심을 받았던 분이 누구였느냐 하면, 여러분들이 믿고 있는 예수 그리스도였습니다.

그러니까 이 땅에 오신 예수 그리스도의 사명은 영원히 남아질 뿌리로서 하나님이 취하여 이 뿌리를 근거로 삼아 마음대로 경영하실 수 있는 하나의 포도원과 같은 형태를 타락한 지상에 다시 세우는 것이었습니다. 이것이 바로 이 땅에 예수 그리스도를 보내신 하나님의 목적이었습니다.

하늘의 섭리가 출발한 이래 4천년이 경과하여 예수님이 나타나기까지는, 수많은 선지선열들이 하늘 뜻을 중심으로 하여 피눈물을 뿌리는 수고의 길이 있었음을 여러분이 알지 않으면 안 됩니다.

즉, 종족을 대표한 섭리의 뜻도 있었고, 민족과 국가, 세계를 대신한 섭리의 뜻도 있었으며 역사를 대신한 섭리의 뜻도 있었는데, 그 종족과 역사를 중심한 섭리의 뜻을 대신한 그 한 지역이면 지역, 환경이면 환경을 거쳐 나올 때까지 뿌리의 요소가 될 수 있는 수많은 선지선열들의 수고의 터가 있었다는 것을 여러분은 망각해서는 안 되겠습니다.

그리고 개인으로서 세워질 수 있는 뿌리를 완결시키어 민족으로서 세워질 수 있는 뿌리로 완결시키고 나아가서 세계로서 세워질 수 있는 뿌리까지 완결시키는 실체로 보내심을 받았던 분이 바로 예수님이었습니다.

오늘날 예수님을 믿고 있는 우리들이 알아야 할 것은 예수의 30여년 평생의 그 수고와 돌아가신 이후 지금까지 2천년 역사의 모든 수고는 세계를 대표해서 수고했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예수님이 완성한 하나의 뿌리로서 하나님 앞에 세워질 때까지 그 배후에서 숨겨진 뿌리로서 역사의 어려운 고비 고비를 대행하여 원수와 싸워나온 선지선열의 수고를 여러분이 알지 않으면 안 됩니다.

1-138
숨은 수고의 생애를 산 아브라함
예수가 이렇듯 하나의 완성된 존재로서 세움받을 수 있었던 역사적인 배후의 존재가 누구였느냐 하면 아브라함이 었습니다.

아브라함은 남이 알아주지 않는 환경 속에서, 즉 사탄권내인 원수의 나라에 사로잡혀 천륜의 뜻을 배반할 수 있는 입장에서도 하늘을 배반하지 아니한 숨은 인격의 소유자였던 것입니다. 이와 같이 숨겨진 뿌리와 같은 아브라함은 시대가 악하고 역사가 혼란되고 환경이 어지러울지라도 그러한 모든 처지를 피하지 아니하고 극복해 나갔으며, 오히려 몰락해 가는 소돔과 고모라를 향하여 안타까운 마음으로 호소하였던 것입니다.

비록 나쁘고 악할지라도 자기가 그 무엇을 가졌다 할진대 그것을 자랑하려는 것이 인간들의 속성인데, 아브라함은 오랜 시간을 통하여 하나님의 뜻을 받들기 위해 마음에 약속된 그 크나큰 섭리의 뜻을 갖고 있으면서, 이 사실을 드러내지 않고 소망 가운데서 오직 세움받은 하나의 뿌리로서, 어느 누가 건드려도, 뽑으려 해도 끄떡없이 확고부동한 기준을 닦기 위해 온갖 핍박과 수모 가운데서도 참고 극복해 온 숨은 수고의 생애를 살다 가셨던 분이었습니다.

이와 같이 아브라함은 하늘 앞에 자기 일신의 불변의 기대를 세우는 것은 물론, 자기 일신의 희생적인 생활이 뿌려진 씨가 되어 온 지상 만민을 위함과 동시에 악한 민족까지도 하늘 앞으로 돌이킬 수 있는 하나의 불변의 기대를 세우게 되는 날에는 이 기준을 붙들고 변치 않겠다는 애달픈 심정을 가지고 있었던 사람이었습니다.

소돔과 고모라성은 하나님으로부터 심판의 형벌을 받아 마땅한 곳이었고 아브라함이 있는 곳과는 상관도 관계도 없는 지역이었습니다. 그러나 아브라함은 소돔과 고모라성이 하늘의 뜻을 알든 모르든, 그 민족이야 당하게 되든 말든 아무런 상관이 없는 사람이었지만, 하늘 앞에 섭리적인 사명감을 가져서만이 아니라, 감당하지 않으면 안 되겠다는 책임을 느꼈기 때문에 낮이나 밤이나 소돔과 고모라성에 대하여 안타까워하고 염려했던 것입니다. 그런 아브라함의 내적 심정이 나타나 있는 것이 여기에 쓰인 말씀입니다.

6천년 역사의 종결시기를 맞이한 오늘날, 여러분들이 편한 잠을 자고, 좋은 옷을 입고, 맛있는 음식을 먹는 것이 자신이 잘 나서가 아닙니다. 여러분이 그렇게 알았다가는 큰일납니다.

오늘날 세상이 이렇게라도 지탱해 나가는 것은 여러분들이 알지 못하는 사람들이 배후에서 숨은 뿌리가 되어 피눈물 나는 호소의 제단을 쌓고 있기 때문입니다. 여러분은 이러한 사실을 모든 사람들에게 알려 주어야 할 사명이 있는 것입니다.

만일 소돔과 고모라성중에 아브라함의 간절한 기도가 천상에 사무쳐 하나님과 일문일답하고 있다는 사실을 아는 무리가 있었다면, 또 그 무리 가운데 아브라함을 알아보는 의인 몇 사람이라도 있었다면, 아브라함은 하늘 앞에 간절히 호소하여 소돔과 고모라에 내릴 심판을 면케 할 수 있는 조건을 제시했을 것입니다. 의인 몇 사람이라도 있었다면, 아브라함은 소돔과 고모라성이 아무리 악하다 하더라도 거기에는 의인이 있다는 것을 조건삼아 하나님께 ‘공의로 판단하시고 심판하시는 아버지시여, 의인과 악인을 함께 불로 심판하는 것은 아버지의 뜻이 아니지 않습니까? ‘라고 호소할 수 있었을 것입니다.

그러나 자기 자신만이, 자기 혼자만이 소돔 고모라를 대표하여 기도하게 되는 것을 느꼈을 때 아브라함의 서러움이 이루 말할 수 없이 컸다는 것을 여러분이 알아야 하겠습니다.

그러면 여러분은 아브람이 아브라함이 된 원인이 어디에 있는지 알고 있습니까 ?

아브라함에게는 자기 일신의 행복, 자기 일신의 안위를 돌보는 것보다도 종족을 위하여 생명을 걸어 놓고 호소했던 숨은 기준이 있었다는 사실을 여러분이 망각해서는 안 되겠습니다.

1-140
아브라함이 믿음의 조상이 될 수 있었던 이유
예수님이 믿음의 열매로서 나타나실 수 있었던 것도 아브라함과 같은 분이 하늘의 섭리 앞에 세워져서 땅 위에 나타나지 아니한 숨은 뿌리의 역할을 했기 때문입니다. 다시 말해, 섭리역사과정에 다른 모든 것이 다 꺾였을지라도 천상을 대하여 영원히 변치 않는 불변의 믿음을 실증할 수 있는 아브라함같은 분이 있어서 신앙의 뿌리 역할을 함으로 말미암아 그 터전 위에서 예수 그리스도가 탄생할 수 있었다는 것을 알아야 하겠습니다.

여러분은 개인 입장의 아브람(번역하면 ‘큰 아버지’)에서 믿음의 조상이 될 것을 결정받은 아브라함(번역하면 ‘열국의 아버지’)이 된 이 한 자체보다도 그가 남이 모르는 크나큰 수고의 경로를 거쳤다 할진대, 우리는 오늘의 역사를 바라보며 나와 아브라함을 1대 1의 입장에 세워놓고 비교하고 나 자신을 반성해 보아야 될 것입니다. 그리고 아브라함의 입장을 체휼하지 않으면 안 될 것입니다.

아브라함이 소돔과 고모라성에 대하여 숨은 뿌리의 제단을 쌓았던 것과 마찬가지로, 자기 사는 지방과 그 곳 주민들을 향해 간절히 호소하고 기도하던 아브라함의 불타는 심정을 여러분 자신들도 가져야 되겠으며, 아브라함의 수고의 노정으로 세워졌던 믿음의 기대, 숨은 뿌리와 같은 기준을 여러분 자신들이 인계받아야 한다는 것을 여러분은 결코 망각해서는 안 될 것입니다.

믿음의 조상 아브라함의 가정이 복의 기관의 약속을 받았는데, 이것이 이삭과 야곱을 거쳐서 모세를 통하여 민족적인 형태를 이루고 예수를 통하여 세계적인 범위로 확대되었던 것입니다. 아브라함의 하늘 앞에 사무치는 충성심과 믿음이 없었더라면 이 땅 위에는 하늘과 접속시킬 수 있는 한 인연이 나올 수가 없었다는 것입니다.

오늘날 모든 사람들은 자기에게 좋은 것이 있으면 나타내려고 합니다. 드러내고 자랑하려고 합니다. 그러나 이렇게 드러내서 남에게 알리려고 하는 사람은 하나의 가지와 같은 책임은 할는지 모르지만, 하나의 뿌리로서의 책임은 못한다는 것입니다.

아브라함이 믿음의 조상이 될 수 있었던 숨은 비결이 무엇이었는지 압니까? 오직 하늘을 향하여 사모하는 마음과 땅을 위하는 마음이 지극했기 때문에 하늘 아버지와의 넓고 깊은 인연의 발판을 가질 수 있었고, 믿음의 조상이 될 수 있었다는 것입니다.

1-141
민족의 지도자가 된 모세
모세 역시 그렇습니다. 모세 자신이 민족 앞에 세움을 받기까지에는 하나의 숨은 뿌리로서 지낸 바로 궁중에서의 40년 수고의 기간이 있었던 것입니다. 모세는 호화찬란한 바로 궁중에 머무는 동안 영화롭게 입고 먹고 환희에 넘치는 생활을 하지 않았던 것입니다. 그가 궁중에 머무는 동안, 시종일관 먹고 입고 자고 하는 그 생활의 어느 한 순간에 있어서도 이스라엘민족을 염려하지 않은 적이 없었습니다.

애급에 있는 이스라엘민족 중에서 모세 혼자서만 그 민족이야 알든 모르든 하늘을 향한 충성심이 변치 않았던 것입니다.

원수의 품 안에 있으면서도 불변의 핵심체로서, 어떠한 환경이 자신을 압박하고 천륜의 뜻을 향한 자신의 마음을 가로막는 그 무엇이 있다 할지라도 변하지 않겠다고 다짐하고 다짐했던 모세였습니다. 모세에게 이러한 하늘에 대한 불변의 심정과 정성 드리는 40년 기간이 있었기 때문에 그는 후에 민족에 대한 사랑의 힘이 폭발될 수 있었던 것입니다.

여러분에게는 모세가 혈기 당당한 사람으로 보일지 모르지만 사실은 그렇지 않습니다. 애급 사람과 이스라엘 사람이 싸우는 것을 보고 애급인을 때려 죽일 모세의 의분심은 그 순간에 충격받아 생긴 것이 아니었습니다.

그 광경을 보게 될 때, 모세는 40년 동안 하늘을 향하여 애달픈 마음으로 민족을 위해 호소하였던 내적 슬픔의 심정이 폭발되었던 것입니다. 즉 이스라엘 선민이 억울함을 당하는 것을 보고 억제할 수 없는 의분심이 솟아나 애급인을 때려 죽였다는 것입니다. 이와 같이 이스라엘 민족에 대한 사랑과 애급에 대한 의분심이 그러한 모세의 행동의 내적인 원인이었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러한 모세의 행동에는 섭리적인 뜻이 내포되어 있었다는 것입니다.

모세가 울분에 못이겨 애급인을 쳐죽인 것은 이스라엘민족의 운명을 염려하고 책임진 입장에서 죽인 것이고, 그것은 애급인이 이스라엘민족을 박해한 죄에 비하면 사소한 것이므로 하나님은 누구보다도 민족을 위해 염려하는 모세를 민족의 지도자로 세우셨던 것입니다. 그러나 이스라엘민족은 모세를 오해하고 애급인을 쳐죽인 것을 폭로함으로써 모세는 자기의 행동이 탄로 난 것을 알고 할 수 없이 미디안 광야로 피신하게 되었던 것입니다.

미디안 광야에서 생활하던 모세는 바로 궁중에서 호화롭게 살던 것을 부끄럽게 여겼으며, 바로왕의 딸이 자기를 위하여 모든 청을 다 들어 줄 수 있는 자유로운 환경에서 살았던 지난 날의 부귀영화를 다 잊었습니다. 그리고 양치는 옷을 입고 양떼를 몰고 다니는 무명의 목동의 신세였지만 그 양떼를 바라보며 옛 조상 아브라함에게 약속하셨던 가나안 땅을 그리워했습니다.

지금은 비록 양떼를 몰고 다니지만 언젠가는 양떼를 몰고 가듯이 민족을 이끌고 가나안 땅에 들어가겠다는 사무친 마음으로 하늘 앞에 호소했던 모세였습니다. 모세는 먹으나 굶으나 자나깨나 노심초사 그 모든 정성을 다하여 아브라함이 소돔과 고모라 사람이 알지 못하는 가운데 그들을 위하여 기도하였던 것과 마찬가지로 민족을 위해 염려하고 기도했습니다.

모세는 애급의 박해와 도탄 중에서 고역을 당하는 이스라엘민족을 바라보게 될 때 뼈가 녹는 듯한 슬픔을 느꼈으며, 하늘을 향하여, ‘여호와여 ! 나를 보셔서 이 민족을 긍휼히 여겨 주시옵소서’라고 호소했던 것입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이렇게 호소의 정성이 지극한 모세를 60만 대중을 애급땅에서 이끌어 내는 지도자로 세웠고, 남이 볼 때는 아무것도 아닌것 같은, 미디안 광야에서 일개 목동의 생활을 하던 모세를 선조들로부터 내려온 숨은 뿌리의 절개를 계승받게 했고 민족의 대표자로 세웠던 것입니다. 그리고 이스라엘민족이 이러한 모세와 하나가 되어 가나안 땅으로 들어갈 수 있게 하셨던 것입니다.

1-143
모세의 숨은 정성의 발판을 몰랐던 유대민족
모세가 하늘로부터 허락하신 바의 약속을 받고 애급으로 들어가게 되었을 때, 그는 기쁨에 사무쳤습니다. 그러나 모세는 결코 그 기쁨에만 만족해 있지 않았습니다. 그는 자기 민족을 가나안 땅으로 인도하기 위해 생애를 바치겠다고 하늘 앞에 호소하던 그 뜻이 이루어져 민족의 살길을 개척하게 되었지만 그러한 기쁨에만 만족해 있지 않고. 이제부터 제 2의 책임을 충실히 감당하겠다는 사명감과 책임감을 갖게 되었습니다.

그때부터 모세는 자기를 중심삼고 행동하지 않았고, 조그만 일이나 큰일이나 어느 한가지 일이라도 하나님과 인연을 맺지 않고 수행한 것이 없었습니다.

이리하여 모세가 포악한 바로 궁중에 들어가 그들의 신 앞에 10회 이상의 이적과 기사를 행하여 이스라엘민족을 험난한 광야로 이끌어 나오게 되었습니다. 여기에서 이스라엘민족은 모세와 하나되어야 했습니다. 즉 험난한 광야이지만 자유로운 환경으로 탈출해 나온 이스라엘민족은 가나안 복지를 향해 가는데 있어서 모세의 마음이 곧 자기들의 마음이 되어야 했던 것입니다. 그들은 자기들을 바로 궁중으로부터 구출해 준 모세와 마음이 달라서는 안 되었던 것입니다. 그런데 그들은 모세와 하나되지 못하여 천륜에 어긋나는 길을 감으로써 멸망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면 그들이 이렇게 멸망하게 된 원인이 어디에 있었는가?

그들은 모세가 민족의 지도자가 되는 과정에서 하늘 앞에 호소했던 숨은 정성의 발판을 몰랐던 것입니다. 그리고 그들은 모세가 자기들을 이끌고 애급을 탈출한 그 날로부터 갖은 어려움을 겪으며 자기들을 위해 주었는데도 불구하고 이러한 모세의 수고와 고생을 알아주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그들과 모세는 광야에서 갈라졌고, 결국 그들은 광야에서 엎드러지는 신세가 되고 말았습니다.

이렇게 이스라엘민족이 모세를 불신했던 역사적인 사실이 오늘날 끝날의 성도들에게도 다시 나타나고 있습니다.

1-144
각성해야 할 끝날의 성도들
예수 그리스도가 이 땅 위에 오셔서 30여 평생을 인류를 위해 수고하셨고, 돌아가신 이후 2천년 동안 인간들을 찾아 주시고 사랑과 은사로써 역사해 주셨는데도 불구하고, 인간들은 그러한 예수님을 생활 속에서 진정으로 모시지 않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이스라엘민족이 모세를 불신함으로써 모세가 이스라엘민족을 가나안 땅으로 인도하려는 하나님의 뜻을 완전히 받들지 못했던 것과 같은 두려운 일이 끝날의 성도들에게도 벌어질지 모릅니다. 이스라엘민족과 자신이 하나되지 못하는 사실에 직면하게 될 때 모세는 불신하는 민족을 책망하기 전에 자기 자신의 부족을 하늘 앞에 호소했습니다. 즉 그는 시내 산에 올라가 40일 동안 금식기도하면서 ‘아버지여, 이 민족이 어찌하여 허락하신 땅이 눈 앞에 보이는데도 불구하고 들어가지 못하고 있습니까? 그 책임이 누구에게 있습니까? 그 책임은 나에게 있습니다. 내가 책임을 못했기 때문입니다. 그러니 나를 제물삼아 민족의 멸망의 길을 막아 주시옵소서’라고 호소했던 것입니다. 이러한 모세의 숨은 정성의 기간이 있었다는 것을 여러분은 알아야 되겠습니다.

만일 이스라엘민족이, 모세가 남 모르는 애달픈 마음을 가지고 금식하는 것이 모세 자신을 위하는 것이 아니라 자기들을 위하는 것임을 알았던들 그들은 모세의 40일 금식 기간에 금송아지를 만들어 놓고 숭배하는 불신의 놀음은 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또 그들이 민족의 축복을 대신한 모세가 하나의 숨은 제물로서 하늘 앞에 바쳐지게 될 때 모세의 마음을 동정하고 그의 수고를 염려해서 시내산에 있는 모세와 같이 눈물 흘리며 하늘 앞에 호소할 수 있었던들, 그들은 하나님의 품을 떠나지 않았을 것입니다.

이렇게 모세가 홀로 민족을 대표하여 외로운 길을 갔던 것과 같이 예수님도 그러한 길을 가셨습니다. 즉 아브라함의 역사적인 희생과 모세의 민족을 대표한 제물의 노정을 통하여 세계의 중심으로 세워진 예수 그리스도는, 아브라함이 가정을 대표하여 사탄의 참소조건을 막았고 모세가 민족을 대표하여 사탄의 참소조건을 막았던 것과 마찬가지로, 세계 인류를 대신해서 홀로 사탄의 모든 참소조건을 막아야 했고 승리적인 탕감의 발판을 닦아야 했습니다.

1-145
예수님은 승리의 중심이자 만민의 구세주
여러분은 예수님에게 이러한 책임이 있었음을 알아야 되겠습니다. 그러므로 세계적으로 승리하여 불변의 터전을 갖출 때까지 예수님의 일신은 자신의 일신으로서 끝나서는 안 된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예수님은 4천년 역사 과정에서 하늘 앞에 충성했던 어떠한 믿음의 중심인물보다도 더 충실했으며, 전체를 위해서 자신의 일신을 희생했던 것입니다.

이와 같이 예수님은 30여 평생을 통하여 자신의 사명 분야에서 역사상 어느누구도 갖추지 못하였던 전체를 대신한 중심의 형태를 이루었던 것입니다. 만일 그러한 중심인물이 되지 못했다면, 예수님은 세계적인 섭리의 책임을 진 선봉장이 될 수 없었다는 것을 여러분은 알아야 되겠습니다.

오늘날 믿는 성도들은 예수님이 일대의 십자가를 지신 분으로 믿고 있는데 여러분은 그러한 예수님으로만 믿어서는 안 되겠습니다. 예수님의 십자가의 죽음이 있기까지에는 아브라함이 쌓았던 수고의 재단이 있었고 모세가 수고한 제물의 노정도 있었습니다. 그리고 예수님은 고난과 도탄 중에 있는 민족과 세계 인류의 고통을 느껴 ‘저들의 고통의 짐을 나에게 지워 주시고 저들에게는 자기들이 요구하는 영원한 이상을 허락해 주십시오’라고 하늘 앞에 호소했을 뿐만 아니라 실제 그들의 고통을 책임지기 위해 하루도 편한 생활을 하지 못했던 것입니다.

이와 같이 예수님은 원수의 품에 있는 사람들까지도 염려해 주었고 자신의 기쁨보다도 전체의 뜻을 책임진 입장에서 생활했기 때문에, 사탄세계와의 싸움에서 승리한 중심존재로, 만민의 구세주로 세움받았다는 것입니다.

그러면 끝날에 처한 우리 믿는 성도들이 깨달아야 할 것은 무엇인가? 우리는 이제까지 악인을 위하여 눈물 흘리며 염려하고 기도해 주는 생활을 하지 못했다는 것을 반성해야 되겠습니다. 끝날에 심판을 받아야 할 사람이 많으면 많을수록 우리는 더욱 그들을 위해 기도해야 되겠습니다. 그리고 우리를 위하여 염려하며 기도해 주시는 예수님이 있음을 망각해서는 안 되겠습니다. 우리가 그러한 예수님을 망각하고 불신한다면 우리는 끝날의 심판을 면치 못할 것입니다.

1-146
뿌리의 사명을 해야 할 끝날의 성도들
만약 옛날 소돔과 고모라의 백성들이 아브라함과 롯을 통해서 예고해준 하나님의 심판에 대한 경고를 받아들여 자신들의 악행을 반성하고 회개하였던들 그들은 심판을 면할 수도 있었을 것입니다. 역사적인 사실은 앞으로 되어질 일을 실증적으로 가르쳐 주는 것이므로 끝날에 처한 오늘 우리도 지난날의 자신의 생활을 반성하고 회개해야 되겠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모세가 시내산에 올라가 불신하는 유대민족을 위해 기도했던 것과 마찬가지로. 예수님께서 지금 이 시간도 영적 시내산상에서 우리를 위하여 기도하고 계시다는 사실을 확실히 알아야 되겠습니다.

예수님께서 2천년 동안 하늘 보좌에 계시면서 인간을 위하여 기도하시는 그 마음은 모세가 시내산에 올라가 불신하는 유대민족을 붙들고 기도하던 애달픈 마음 이상이었습니다. 그러므로 땅 위에 있는 여러분은 이것을 알아서 예수님의 뜻대로 살아야 하겠습니다. 옛날에 아브라함이 의인 10인이 있으면 그들을 보아서 소돔과 고모라의 심판을 면케 해달라고 하나님께 기도했지만 그 소돔 고모라에는 의인 열사람이 없어 하나님의 심판을 당했던 것입니다.

그러므로 여러분은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돌아가신 이후 오늘날까지 천상에 계시면서 인간들을 위해 기도하고 계시는 것과 같이, 또 모세가 시내 산정에서 기도했던 것과 같이 그 애달픈 심정을 체휼하여 이 시대를 붙들고 예수님대신 염려하고 기도해야 되겠습니다. 그리고 여러분은 예수님의 세계적인 뜻을 대신할 수 있고 역사상의 선지선열들을 대신할 수 있는 하늘이 세우신 자가 어느 곳에 있는가 하고 깨어 기도하고 정성드리며 찾는 일을 망각해서는 안 되겠습니다. 끝날 이 땅 위에 이처럼 뿌리로서 남아지는 자가 단 한 사람이라도 없다면, 이스라엘민족이 광야에서 쓰러졌던 것과 마찬가지로 우리가 살고 있는 이 땅도 세계적인 종말기를 맞이하게 될 때 두려운 심판을 면할 수가 없을 것입니다.

그렇다면 오늘날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할 것인가? 여러분은 숨은 떨기와 같은 존재이기 때문에, 그리스도의 정신을 가지고 역사노정을 거쳐나오면서 하나의 중심 뿌리를 고대해 온 선조들의 바라심에 응하는 존재가 되어야 하겠습니다. 그리고 오늘날까지 2천년을 하루와 같이 재림의 한날을 고대하며 수고해 나온 예수 그리스도의 심정을 통감할 수 있는 여러분이 되어야 하겠습니다. 이것이 문제입니다. 그러므로 이제 여러분은 여러분 자신을 역사적 중심인물들의 상대적인 입장에 세워놓고 검토하고 분석해 보아야 되겠습니다. 즉 여러분 자신을 아브라함과 모세와 예수님의 상대의 입장에 세워놓고 그들의 마음이자 여러분의 마음이요, 그들의 소원이자 여러분의 소원이며, 그들의 원한이자 여러분의 원한이라고 할 수 있는 자신이 되었는가 하는 것을 분석해 보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제 우리는 적수공권으로 하늘 앞에 나서서 담판하는 호소의 제단을 높이 쌓을 줄 알아야 되겠습니다. 아브라함이 소돔과 고모라를 위해 하늘 앞에 호소하던 심정을 알아야 되겠습니다. 아브라함이 소돔과 고모라를 위하여 기도한 것은 자기 아들딸이나 조카 롯 때문이 아니었습니다. 그러나 아브라함이 모든 것을 잊고 숨은 정성의 제단을 쌓았기 때문에 아브라함과 관계되어 있던 롯은 심판을 면할 수가 있었던 것입니다.

오늘날 믿는다고 하는 사람들은 ‘내 뜻을 이루어 주시옵소서’하고 기도 합니다. 우리는 그런 기도는 하지 말아야 합니다. 오히려 ‘내 뜻보다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게 하옵소서’라고 기도해야 됩니다. 하늘의 뜻이 이루어질 때는 내가 고대하던 뜻도 이루어지는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내 뜻을 이루어 주시옵소서’하는 기도는 하지 말아야 합니다. 우리는 이제 있는 정성을 다하여 ‘아바 아버지여, 나를 세우셨사오니, 나를 부르셨 사오니, 소자를 통하여 아버지의 뜻을 이루시옵소서’ 해야 된다는 것입니다.

그러면 이제 여러분이 알아야 할 것이 무엇이냐 하면, 여러분이 이어받은 유업은 여러분 일대만의 유업이 아니라 아브라함으로부터 모세와 예수님을 거쳐 내려온 유업이라는 것입니다.

이 시대에 살고 있는 여러분은 모세 이래의 모든 지파를 대신해야 되고, 예수님이 필요로 했던 지파를 대신해서 하늘이 요구하는 뜻을 이루어 드려야 합니다. 그리하여 이 땅은 악할지라도, 이 땅은 어두울지라도, 이땅은 망할지라도 여러분은 하늘이 세우신 숨은 뿌리가 되지 않으면 안 된다는 것을 알아야 하겠습니다.

1-148
하늘이 이 시대에 우리에게 요구하시는 것
하늘은 오늘 이 때에 개인적인 믿음을 바탕으로 우리에게 종교의 사명을 이룰 것을 요구하고 있나니 그 요구가 무엇이냐 하면, 아브라함이 했던 것 같은 책임을 다했느냐는 것이고, 그 다음에는 모세가 이스라엘민족을 위해 애달픈 심정을 가지고 애쓰던 것과 같이 여러분이 한국 삼천만 민족이 도탄중에 있게 될 때 모세처럼 여러분의 뜻과 마음을 다해서 애달퍼하고 애썼느냐는 것입니다. 그리고 예수님이 창세 이후부터 지금까지의 만민을 구원하기 위하여 수고하시던 것처럼 같은 뜻과 심정을 가지고 만민을 위해 예수님대신 수고했느냐고 물으실 것입니다.

그러면 이와 같이 아브라함, 모세, 예수와 같은 삶을 살았느냐고 반문을 받게 될 때에, ‘옳소이다, 당신이 저희들을 아시지 않나이까. 감추어진 바의 뿌리는 저희에게만 있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 속에도 있나이다’라고 할 수 있는 사람이 되어야 하겠습니다.

그러한 여러분이 될 때에, 아브라함이 자기 일신을 통하여 믿음의 절개를 새운 뜻이 여러분으로 말미암아 결실되어질 것이고, 모세가 민족을 통하여 애원하던 뜻이 여러분으로 말미암아 해원될 것이고, 예수님께서 세계를 대해 품었던 모든 슬픔의 요소가 여러분으로 말미암아 해원될 것입니다.

만일에 그러한 사람이 이 땅 위에 있다 할진대는, 아브라함이 일대에 애달퍼하던 마음, 모세가 일대에 애달퍼하던 마음, 예수님이 지금까지 애달퍼하신 마음이 풀릴 것입니다. 그러므로 그런 사람이 있다면, 여러분은 그를 정성을 다해서 모셔야 됩니다. 그런 사람이 없다면 여러분이 그러한 사람이 되어야 한다는 것을 알아야 되겠고, 그러한 사람이 있거든 그 사람을 아브라함대신 모세대신 예수님대신 높이고, 모실 줄 알아야 되겠다는 것입니다. 그리하여 ‘민족을 위해 더욱 기도하시옵소서, 더욱 활동하시옵소서’라고 해야 되겠고, 나아가 여러분이 하늘 앞에 바쳐질 수 있는 제물은 못 될망정 제단이라도 쌓는 사람이 되어야 하겠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오늘날 여러분은 하나님을 대해 ‘아버지여’라고 불러야 되겠습니다. 그리하여 천지창조 이래 지금까지의 역사과정에서 주인의 행세를 하지 못한 그 아버지를 실감하지 못한다면 여러분은 일대에 해원받지 못합니다. 따라서 여러분은 그 모든 것을 대신하여 아브라함이 기도하던 것과 마찬가지로, 모세가 기도하던 것과 마찬가지로, 예수님이 기도하던 것과 마찬가지로 기도의 제단을 쌓아야 되겠습니다. *